Admin
  1. HOME
  2. 합격결과
  3. 합격자수기

합격자수기

제목 [2020]서울과기대 도예과 합격
작성자 서O리

이제 실패하면 더 이상의 기회는 없겠구나 하는 마음으로

서울과기대 도예과 합격

서O리 (무학여고)

제가 미술로 진로를 결정한 것은 고등학교 2학년 말이었고, 저는 고3이 되기 직전에 입시 미술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때는 미대 입시를 잘 몰랐고, 대충 해도 합격하겠지 하는 마음가짐이었습니다. 결과는 당연히 재수였고 그제야 실기도 성적도 많이 부족하다는 사실을 깨닫고 기숙학원에 들어갔지만 재수 때도 결국 대학에 합격하지 못했습니다. 미대입시를 준비하는 것은 집에도 부담이 많이 가는 일이었기에 이제 실패하면 더 이상의 기회는 없겠구나 하는 마음으로 학원을 다시 알아보았고, 강남고도 미술학원에 다니게 되었습니다.

수능 전에는 공부에 시간을 더 투자하면서 실기를 병행하고 수능 이후 실기에 집중했습니다. 실기의 경우 지적 받기 전에는 문제점을 알아채기 힘들었고, 스케치는 괜찮았는데 채색을 하니 애매한 그림이 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주제부가 잘 보이지 않는 문제도 주된 고민이었는데 혼자서 해결하기가 힘들어 선생님들의 도움을 받았습니다. 잘 풀리지 않아서 힘들어 할 때마다 곁에서 도움이 되는 조언을 많이 해주신 덕에 돌파구를 찾을 수 있었습니다.

이외에도 다른 친구들의 그림이나 여러 자료를 찾아보는 과정에서 느낀 점은 그림을 그릴 때 최선을 다해서 그리는 것도 중요하지만 그림을 그린 후 선생님께 평가를 받는 시간이 매우 중요하다는 것이었습니다. 혼자서 자기 그림에만 빠져있으면 이번 그림의 단점이 다음 그림까지 넘어가버리거나 고칠 방법을 생각만하다가 막상 그릴 때 까먹고 그대로 답습하기도 했습니다. 평가 시간에 선생님들의 조언을 통해 모르고 있던 제 그림의 장점을 살려서 다음 그림에 적용하기도 하고 그림을 그리며 자주 놓치는 부분을 점검하면서 그림이 늘 수 있었습니다.

시험장에 들어갈 때는 긴장이 되어 온 몸을 싸매고 있었는데 막상 시험을 치다보니 열기가 후끈해져 겉옷을 전부 벗고 그렸던 것이 기억에 남습니다. 시험장에서 시간이 부족했지만 그동안 학원에서 무수히 많이 치른 연습 시험에서의 경험을 믿고 끝까지 그렸습니다.

마지막으로 기억에 남는 것은 성적이 좋지 않아 포기했던 학교에 지원해보라고 선생님께서 권해주셨던 일입니다. 해보기도 전에 안 될거라고 생각했었는데 몇 번이나 선생님이 설득해주셔서 도전하게 되었습니다. 이 때 선생님의 설득이 없었더라면 저는 지금 이 글을 쓰고 있지 못했을 것입니다. 겁 많고 의기소침한 삼수생이었던 저를 합격까지 이끌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작성일자 2020-02-28